Monday , March 1 2021

[단독]조작 의심 까지 … 논란 된 어린이집 부실 급식 사진



인천 미추홀 구 (남구) 의 한 어린이집 에서 아이들 에게 지나치게 부실한 식사 를 제공 했다며 한 네티즌 의 제보 로 온라인 에서 파장 이 일고 있다. 구청 에서는 해당 어린이집 원장 에게 시정 명령 을 내리고 지역 어린이집 점다 에 나서기 로 했다.

"화가 나서 참을 수 있다" 는 어린이집 급식 봤더니

인천 남구 의 한 어린이집 급식 사진. 밥 반 공기 정도 에 반찬 이 한 두 점 밖에 없어

인천 남구 의 한 어린이집 급식 사진. 밥 반 공기 정도 에 반찬 이 한 두 점 밖에 없어 "믿을 수 없다" 는 반응 이 나왔다. [사진 ‘보배드림’ 캡쳐]

사건 의 발단 은 지난 12 일 차량 커뮤니티 '보배 드림' 에 "화가 나서 참을 수가 없네요" 라는 제목 의 글 이 올라 오면서 다.

제보자 A 씨 는 "애 엄마 가 가정 어린이집 일하러 가서 도저히 못 하겠다 더라. 애들 보면 마음 이 아프다고 한다 "며 어린이집 에서 근무 하는 자신 의 아내 에게 원장 이 터무니 없이 부족한 양 의 배식 을 요구 한다고 주장 했다.

或 A 씨 는 "원장 이 애들 꺼 시키면 30% 집 에 들고 간다고 한다. 반찬 이 너무 이다 그래서 사진 찍어 보내라 그랬는데 사진 보고 당장 그만두고 나오 라고 했다 "고 밝혔다. A 올 올 올 의 의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 식. A 씨 는 댓글 을 통해 해당 급식 을 2 세 아이들 이 먹었다 고 했다.

이와 함께 "애들 한테 그러면 안 되는 거 아니냐. 내일 구청 에 민원 접수 하러 가려고 한다. 밥 남은 걸로 죽 끓여서 준다고 하더라 "고 덧붙였다.

해당 글 에는 800 개가 넘는 댓글 이 달렸다. "먹다 남은 건 줄 알았다" "충격적 이다" 등 어린이집 에 분통 을 터뜨리는 댓글 이 대다수 였다. 반면 일부 는 신중한 반응 을 보였다. "조작 인지 아닌지 모르는 글 에 벌떼 럼 려 려 려 어 어 어 어 어 어 어 어 니 니 니 니 니 니 니 니 니 니 니 니 니 니" 현재 해당 글 은 삭제 된 상태 다.

구청 "실제 도인 해보니 양 매우 적어 … 시정 명령"

14 일 인천 미추홀 구청 에 따르면 실제 해당 어린이집 급식 은 부부 실실 것으로 드러났다. 청 청 계 계 앙 앙 앙 서 서 서 서 서 서 서 서 서 서 서 서 서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일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CC 했 했 했 했 했 했 했 했.

다만 아이들 이 급식 을 먹고 부족 하면 밥 과 반찬 을 추가 로 배식 받아 먹을 수 있는 구조 였다고 한다. 기존 에 학부모 들 에게 공지 된 식단다 와 도 특별히 구성 이 다르지 않았다. 이 관계자 는 "아이들 이 기본적 으로 받는 양 이 적은 데 대해선 문제 가 있다고 보고 현장 에서 시정 명령 을 내렸다" 고 설명 했다. 원장 은 다음날 학부모 들을 대상 으로 "앞으로 기본 급식 양도 넉넉히 배식 하겠다" 고 약속 한 것으로 알려졌다.

이 밖에 "원장 이 식자재 30% 를 챙겨 간다" 는 A 씨 의 주장 에 대해선 확인 되지 않았다. 구청 측은 "지역 학부모 들의 추가 민원 이 접수 될으 상 상 상 다 다 다 다 다 다 원 원 원 원 원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뒤 린 린 린 린 린 린 정 정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.

또 이 관계자 는 "A 내 내 무 당 당 린 린 린 린 린 린 린 린 린 린 린 무 무 무 는 는,,,,,,, 는 는 는 올 올 올 원 원 원 원 원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다 같 같

박사 라 기자 [email protected]



Source link